• 즐겨찾기 추가
  • 2018.12.13(목) 19:49
닫기
<150> 땅꽈리풀

백일해·학질·코속 염증·피부병 등 효능

2013년 01월 07일(월) 00:00
땅바닥에 깔려 자라난 한해살이 풀이다. 줄기는 땅에 붙어 가지를 치며 뻗어나가면서 마디마다 뿌리를 내리며 산다. 풀잎에서는 은근한 냄새도 풍긴다.
잎은 좁고 약간 길다란 모양으로 서로 어긋나게 자리하며 생김새는 잎의 끝 부위에 톱니처럼 몇개가 자리하고 있다. 길이는 1cm~1.5cm 안팎으로 잎자루는 없고 약간 두터운 느낌을 준다.
꽃은 녹갈색이고 꽃잎은 없으며 잎의 줄기 부분에 둥그런 열매가 생겨난다. 그 열매가 자라면 머리를 깍아 버린것 처럼 생겼다고 중머리라고도 부른다.
7~8월에 꽃이 피며 전국 각지에 분포한다. 주로 밭가에나 밭 고랑 사이에 많이 자란다. 생약명은 석호유, 식호유, 계장초, 지호초 라고도 한다. 사용부위는 잎과 줄기, 뿌리 까지도 사용한다.
약효로는 해열, 진통, 진해, 소염 등에 좋고 눈을 밝게 해 주고 종기를 없애준다.
적용질환에는 감기와 기침, 백일해, 학질, 코속의 염증, 코막힘, 백내장, 각종 피부병에 좋다.
용법으로는 내과질환에는 말린 약재를 1회에 2~4g, 200cc의 물로 달여서 복용하거나 생풀을 즙을 내서 복용한다.
피부질환에는 생풀을 짓찧어 환부에 붙여주고 즙물을 발라준다. 코속염증에는 약재료를 가루내어 코속에 넣어주고 또 대롱 끝에 가루를 찍어서 불어준다. <끝>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정정용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