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풀뿌리 민주주의 직접 체험해요”
2017년 07월 14일(금) 00:00

광양시의회 소규모 중학교 3년 대상 청소년의회


광양시의회는 최근 관내 소규모중학교(옥곡·진월·다압·골약중) 3학년 학생과 박행심 장학사 및 지도교사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의회에서 제11회 광양시 청소년의회를 개최했다.
이 행사는 광양교육지원청 ‘소규모 중학교 진로·직업체험’과 연계 운영됐다. 주민의 대의기관인 지방의회를 방문해 의회의 기능과 역할, 의사결정 과정 등 풀뿌리 민주주의를 직접 체험함으로써 민주시민으로서의 자질과 리더십이 함양될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이다.
청소년의회 운영은 광양시의회에서 이뤄지는 의사결정 과정과 똑같은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상임위원회와 본회의에 안건을 차례로 상정해 심의 의결했다.
청소년의회는 현재 학교와 학생들 주변에서 이뤄지는 이슈에 관한 것으로 ‘교내 스마트폰 사용금지 시행안’, ‘학교폭력 예방을 위한 시행안’을 상임위원회에 상정해 제안 설명과 전문위원 검토보고, 질의답변, 의결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어 열린 본회의에서는 5분 자유발언으로 ‘광양항 활성화 정책’과 ‘청소년들의 보호받을 권리와 알 권리’에 대해 이뤄졌다. 또 시정에 관한 질문 및 답변으로 인구늘리기 시책, 광양항 물동량 확보, 농업정책, 재래시장 활성화 등이 실시됐으며 상임위원회에서 심사·의결한 2건의 안건 등을 각각 상정 의결하는 순서로 열렸다.
한편, 이날 시의회에서는 김성희 부의장, 백성호 의회운영위원장, 서영배 산업건설위원장, 진수화 의원이 참석, 식전 환영행사를 통해 미래의 주역인 학생들이 풀뿌리 민주주의와 지역발전에 일조할 수 있도록 격려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