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5.28(월) 08:42
닫기
광주신세계, 생활매장 신규 브랜드 입점

메종드 신세계·리빙&웨딩페어 등 전사매출 1위

2018년 02월 06일(화) 17:17
광주신세계(총괄임원 최민도)가 지하 1층 생활 매장에 새로운 브랜드를 선보이며 고객몰이에 나선다.

6일 광주신세계에 따르면 지난해 신세계백화점에서 진행하는 생활장르 연중 테마행사인 '키친&다이닝 페어', '메종드 신세계', '리빙&웨딩페어'에서 모두 전사매출 1위를 달성했다.

특히 행사를 통해 처음 소개된 브랜드에 대한 호응이 컸다. 기존에 접하지 못한 새로운 스타일의 테이블/키친웨어나 편안한 소재의 베딩 브랜드가 각광받았다.

해당 브랜드의 매출을 분석한 결과 동 장르 입점 브랜드에 비해 10%~50%가량 높게 나타났다. 이에 광주신세계는 특히 인기가 많았던 브랜드를 엄선하여 신규 입점시켰다. 먼저 테이블웨어 부문에 유기제품으로 유명한 '수타미'와 유럽 도자기의 명가 'VBC 까사'가 입점했다.

'수타미'는 스스로 살균 소독하는 '생명의 그릇'으로 알려진 전통유기를 현대적인 디자인으로 재해석한 브랜드다.

지난해 '메종드 신세계'와 올해 '키친&다이닝 페어'에서 일 평균 500만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실용성과 고풍스러움을 중시하는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오픈 이벤트로 주요 세트품목을 50% 할인하여 판매하고 있다.

'VBC까사'는 화려하고 디테일한 무늬로 사랑받고 있으며, 세심하게 담아낸 '레이스 시리즈'와 로맨틱 화이트라인 '인칸토 시리즈'의 엔티크하고 클래식한 감성이 'YOLO'족의 식탁을 풍성하게 완성시켜 준다. 스웨덴 황실 도자기인 '로스트란드' 상품 역시 동시에 판매하며, 오픈 특가로 대표품목을 40%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주방용품에는 'AMT', 수예부문에 '쉐르단'이 입점했다.

'AMT'는 특허를 받은 티타늄, 세라믹 6중 코팅으로 높은 열 전도율과 보존율을 내기 때문에 빠르고 간편하게 요리하고 싶은 1인가구에 안성맞춤이다. 또한 세균 및 미생물 번식을 억제하는 Lotan 코팅으로 깔끔한 요리를 가능케 한다.

'YOLO'족을 위한 특별이벤트로 전 제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수예부문의 '쉐르단'은 호주를 대표하는 홈&라이프스타일 브랜드다. 자연에서 영감을 받은 독특하고 참신한 디자인, 고급스러운 직조와 우수한 품질로 편안한 잠자리를 만든다. 고객들의 편안한 숙면을 보장할 '브로디 구스차렵' 이불을 19만 9천원에 판매하는 등 신규 입점 기념으로 전 품목을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유형동 기자         유형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사장 발행·편집인:김선남 / 상무이사&편집국장:이두헌 / 이사&경영본부장:이석우 / 논설실장:정정룡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