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0.22(월) 19:47
닫기
가상현실 콘텐츠 기업 키운다

CKL기업지원센터에서 지원사업 설명회

2018년 03월 22일(목) 18:00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국내 가상현실(VR) 콘텐츠 기업들의경쟁력을 높이고 관련 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올해 총 119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우선 우수한 VR 콘텐츠를 발굴하기 위한 '가상현실콘텐츠제작 지원사업'에 67억원을 지원한다. 사업의 지원 분야는 ▲가상현실 콘텐츠 프런티어 ▲가상현실 콘텐츠 제작지원(중형) ▲가상현실 콘텐츠 제작지원(소형) 등 3개다.

가상현실 콘텐츠 프런티어는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의 협업을 통한 중대형 콘텐츠 제작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기획, 제작, 유통 등 전 단계를 원스톱으로 지원해 성공 모델을 창출할 계획이다. 지원 과제는 문화콘텐츠 전 분야에 걸쳐 5개 내외로 1개 과제당 최대 6억8,000만원을 지원한다.

가상현실 콘텐츠 제작지원(중형)은 증강현실(AR), 혼합현실(MR) 등 차세대 기술 기반의 콘텐츠 제작을 돕는다.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게임을 제외한 전 분야에 걸쳐 7개 내외의 과제에 각각 최대 3억2,000만원을 지원한다.

가상현실 콘텐츠 제작지원(소형)은 선정된 5개 내외의 과제에 최대 1억7,000만원을 지원한다. 올해는 지원 범위를 VR 콘텐츠 외에 증강현실(AR), 혼합현실(MR)로 확대하고, 소·중형 과제로 지원 내용을 세분화해 중소기업의 콘텐츠 발굴과 다변화를 꾀했다.

이밖에 뉴콘텐츠센터에 26억원을 지원한다. 뉴콘텐츠센터는 VR을 비롯한 AR, MR, 인공지능(AI) 등 뉴콘텐츠 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입주공간, 테스트베드 등 다양한 인프라를 제공하고, 뉴콘텐츠 생태계와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맞춤형 수출 컨설팅과 인큐베이팅 프로그램 등을 지원한다.

가상현실 콘텐츠 사업화 지원사업과 지역활용형 VR·AR콘텐츠 제작지원사업에도 각각 11억원과 15억원을 각각 지원할 계획이다.

가상현실 콘텐츠 사업화 지원사업에는 뉴콘텐츠 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을 위한 해외 주요 거점 투자설명회, 국제 테마파크 박람회(IAAPA) 공동관 운영등이 포함된다.

콘진원은 지원사업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오는 26일 서울 중구 CKL기업지원센터에서 '2018 가상현실 콘텐츠 지원사업 설명회'를 개최한다.

자세한 사항은 콘진원 홈페이지(www.kocca.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형동 기자         유형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정정용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