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6.19(화) 09:01
닫기
보해-CJ '보해맛술' 만든다

요리용 소스 이어 두 번째…쌀 100% 감칠맛 탁월

2018년 05월 16일(수) 18:30
보해양조(대표이사 임지선)가 국내산 쌀 100%를 넣어 만든 '보해맛술'을 새롭게 출시한다. 지난 2월 요리용 맛소스 '매향'을 선보여 좋은 반응을 얻었던 보해는 CJ프레시웨이와 두 번째 제품을 내놓으면서 협력을 강화해 간다는 계획이다.

보해는 일반 소비자들이 가정에서 요리할 때 쓸 수 있는 500ml 용량의 보해맛술을 16일 새롭게 내놨다. 500ml보해맛술은 가정용으로 900ml용량도 이달 중 추가로 선보인다. 식당에서 쓸 수 있는 대용량 제품은 1.5L와 1.8L 제품이 출시돼 있다.

보해맛술은 국내산 쌀 100%를 사용했으며, 쌀 함량도 15.48%로 경쟁사 제품(8.8%)보다 두 배 가량 높다. 맛술은 쌀 함량이 높을수록 아미노산과 포도당이 많아 감칠맛이 좋고 잡냄새 제거에 탁월한 효과를 나타내는 것으로 알려졌다.

보해맛술은 알코올 도수가 14도로 기존 출시했던 매향(1도 미만)보다 높아 육류 및 생선 요리시 잡내 제거에 유용하다. 매향은 알코올이 거의 없지만 산미가 강해 신맛이 필요한 요리에 사용된다. 비빔국수나 회무침 등 요리에 양념장을 만들 때 쓸 수 있다. 보해양조는 CJ그룹의 단체급식 전문기업인 CJ프레시웨이와 손잡고 '보해맛술'과 '매향'을 출시하면서 연간 300억 원 규모의 맛술 시장에 진출하게 됐다.

보해 관계자는 "보해맛술은 국내산 쌀 100%로 만들고 쌀 함량은 높이면서도 가격은 10%가량 낮춘 게 특징이다"며 "지난 1950년부터 광주·전남 대표 주류기업으로써 보해양조가 쌓은 기술을 바탕으로 맛과 가성비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제품이다"고 말했다.
/서미애 기자          서미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사장 발행·편집인:김선남 / 상무이사&편집국장:이두헌 / 이사&경영본부장:이석우 / 논설실장:정정룡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