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8.18(토) 22:02
닫기
무안군수 선거 '비민주' 단일화 무산

정영덕 제안에 김호산 "응할 생각없다" 거절

2018년 06월 05일(화) 20:17
6명의 후보가 출마한 무안군수 선거에서 민주당에 맞선 야당과 무소속 후보의 단일화가 무산됐다.

무소속 정영덕 후보는 최근 "무안의 적폐세력 청산을 위해 민주평화당을 비롯한 3명의 무소속 후보와 단일화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기존의 모든 기득권을 내려놓고 다른 후보들과 원점에서 단일화 추진을 의논할 것"이라며 "단일화 방법이나 단일화 과정은 모든 후보와 협의해 만족할 만한 결과가 나올 수 있도록 양보할 각오가 돼 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평화당 김호산 후보는 5일 "정 후보의 단일화 제안은 자신의 몸값을 올리기 위한 정치적 쇼에 불과하다"고 거절했다.

김 후보는 보도자료를 통해 "정 후보는 애초 출마를 포기할 생각도 없었고 후보단일화는 자신의 당선을 목적에 둔 수작에 불과했다"면서 "단일화 목적에서도 참신한 정책비전이나 합당한 이유없이 민주당 후보자 추천무효에 대한 반감만 가지고 있을 뿐이었다"고 비난했다.

무소속 김재훈 후보도 단일화 제안 직후 "단일화는 전혀 고려하지 않고 있다"며 "반등을 거듭해 약진을 하고 있어 단일화는 의미가 없다"고 반대 뜻을 분명히 했다.

이에 대해 정 후보는 "단일화는 무산됐으나 무안주민을 믿고 끝까지 완주하겠다"고 다짐했다.
/정근산 기자         정근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편집인:김선남 / 논설실장:정정룡 / 편집국장:이두헌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