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1.17(목) 18:14
닫기
정현복 "제1의 경제도시로 도약"
2018년 06월 14일(목) 18:52
정현복 광양시장 당선자는 14일 "30만 자족도시, 전남 제1의 경제도시 광양의 초석을 놓겠다"고 밝혔다.

정 당선자는 "산업구조의 다변화를 위해 전기자동차 공장과 부품단지 조성 등을 약속했다"며 "어린이테마파크, 이순신대교 해변공원, 구봉산 관광단지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주요 현안에 대해선 "광양보건대 정상화를 위해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며 "포스코와 동반 성장할 방안을 구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어린이집부터 고등학교까지 공기청정기를 보급하고 초등학교 입학생 학용품 구매비를 지원하겠다"며 "청년에게는 청년수당과 교통카드를 지급하고 여성들에게는 다둥이 출산맘 행복 쿠폰을 지급하는 등 복지정책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정경화 기자         정경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