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1.17(목) 18:14
닫기
박우량 "천사의 섬 다시 한 번 비상"
2018년 06월 14일(목) 19:07
박우량 신안군수 당선자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번 선거에서 신안군민 여러분께서 정당을 넘어서서 인물과 능력을 보고 무소속 후보였지만 신안군수로서 저를 선택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박우량 당선자는 "이번 선거에서 저의 당선은 진정한 정치 1번지의 군민으로서 자긍심을 보여주신 것이다"고 강조했다.

그는 "앞으로 천사(1004)의 섬 신안을 다시 한 번 비상시키겠다"면서 "청년과 중년, 노인 등 모든 세대가 더불어 행복하고 함께 잘사는 공동체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박 당선자는 "지역주민들의 정치적 의사결정에 자율권을 보여주신 현명한 신안군민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주열 기자         이주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