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담양 '일회용품 줄이기' 적극 추진

일회용 비닐 무상제공 과태료…다회용품 사용 홍보

2018년 07월 01일(일) 17:29
담양군은 최근 무분별하게 사용되고 있는 일회용품 사용의 억제와 쓰레기의 감량·자원의 절약을 위한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에 나섰다.

담양군은 식품접객업소 901개소에 안내문을 발송하는 등 지속적인 지도점검을 시행 중이다. 일회용품을 사용하거나 일회용 비닐을 무상으로 제공하는 사업장에 대해서는 과태료 부과 등의 행정처분을 할 계획이다.

또 군 산하기관과 농협·경찰서·교육지원청 등 공공기관에 대해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를 적극적으로 홍보하는 등 정부 시책을 앞장서 실천하고 있다.

이를 위해 담양군에서는 전 직원 개인용 컵·텀블러·손수건 사용을 권장하는 한편 사무실 내에 장바구니를 비치하고 공공물품과 행사용품 구매 시 사용하도록 했다.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의 중점 추진사항은 일회용 컵 사용 안 하기·회의행사 진행 시 다회용품(컵, 접시, 용기 등) 사용하기·재활용품 분리배출 강화·재활용 제품 우선 구매하기·장바구니 사용하기 등이다.

김정애 녹색환경과장은 "친환경 생활습관 실천과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운동에 군민 모두의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