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영암, 27홀 규모 파크골프장 조성

"대불산단 근로자 삶의 질 개선 "

2018년 08월 02일(목) 17:37
영암군은 대불근린공원에 27홀 규모의 파크골프장을 조성해 대불체육공원으로 새단장했다고 2일 밝혔다.

파크골프는 파크와 골프의 합성어로 공원과 같은 소규모 녹지공간에서 남녀노소, 장애인, 비장애인 등 3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스포츠다.

나무로 만든 파크골프용 클럽으로 일반 골프공보다 부드러운 재질의 플라스틱 공을 쳐 잔디위 홀컵에 넣는 운동이다.

세게 휘둘러도 공이 뜨거나 일반 골프공 만큼 멀리 날아가지 않기 때문에 공원에서도 안심하고 즐길 수 있다.

영암군 관계자는 "100여명의 동호인이 함께 즐기는 파크골프 전용구장 조성이 노령화 사회와 100세 시대에 걸맞은 생활체육으로 건강증진과 여가선용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