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1.19(월) 19:32
닫기
시·도의회 "한전공대 설립" 촉구

'특별법 제정' 공동 성명서 채택

2018년 08월 14일(화) 19:42
광주·전남 시·도의원들이 '한전공대 설립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공동으로 채택했다.

광주시·전남도 의회는 14일 성명서를 통해 "대통령 공약사업이자 100대 국정과제 중 하나인 한전공대 설립은 광주·전남의 비전과 지역균형발전을 위해서라도 반드시 이행돼야 한다"며 "항간의 우려에 대해 한전 측은 2022년 개교 목표에 변함없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대통령이 시·도민에게 약속한 공약인 만큼 반드시 이행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한전공대는 광주·전남혁신도시를 중심으로 조성될 에너지밸리의 거점이자,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하는 인재육성의 요람이다"고 지적했다.

특히 "단순히 공과대학 하나를 설립하는 것이 아니라, 서울공대와 카이스트·포항공대를 잇는 디딤돌이자 미래성장동력의 균형발전을 위한 국가적 포석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시·도의회는 "한전공대 설립이 흔들림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면서 "범정부 차원의 아낌없는 지원과 지역인재 육성과 에너지밸리 성공을 위해 범시도민추진기구를 설치해 정부와 한전, 양 시·도의 적극적인 노력을 다해달라"고 촉구했다.
/정근산·황애란 기자         정근산·황애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정정용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