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해남 농민참여형 영농태양광 시범사업

내년까지 7개마을 선정

2018년 11월 01일(목) 18:32
해남군이 2018년 농민참여형 영농태양광 전라남도 시범사업에 선정됐다.

농민참여형 영농태양광 시범사업은 주민들이 마을조합을 구성해 태양광 발전과 농업을 병행할 수 있는 영농태양광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전남도에서 100kW 규모의 태양광 설치 사업비 2억원을 지원하게 된다.

내년까지 7개소 마을을 선정할 예정으로 올해는 해남 산이면 해월마을을 비롯해 전남도내 2개소가 선정됐다.

영농태양광발전시설은 마을조합의 소유로 태양광 설치로 인한 발전수익은 임대료와 유지보수 등 기타경비를 제외한 수익 전액을 주민 소득증대와 복지에 활용하게 된다.

해남군 관계자는 "농민참여형 영농태양광 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