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담양군의회 5·18 왜곡 규탄 성명서

역사왜곡 처벌법 제정 촉구

2019년 02월 24일(일) 17:43
담양군의회는 최근 본회의장에서 임시회를 열고 5·18민주화운동 왜곡폄훼 규탄 성명서를 채택하고 상정했다. / 담양군의회 제공
담양군의회는 최근 제282회 임시회 1차 본회의를 열고 '5·18민주화운동 왜곡폄훼 규탄성명서 채택의 건'을 상정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5·18민주화운동 왜곡폄훼 규탄성명서 채택의 건'에 대한 의결이 이뤄졌다. 이어 의회운영위원장 최용호 의원의 규탄성명서 대표 낭독을 시작으로 '5·18민주화운동 왜곡폄훼 규탄성명서'를 채택했다.

김정오 의장은 "지난 8일 5·18 진상규명 대국민공청회가 열린 국회의원회관에서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백승주, 이완영 의원과 지만원이 차마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입에 담지도 못할 망언을 내뱉으며 숭고한 희생으로 이뤄낸 5·18 민주화운동을 폄훼하고 국민들을 분노로 들끓게 했다"고 성토했다.

또한 "이번 논란에 대해 이뤄진 조치는 국민의 공분을 피하려는 것에 불과하다"고 비판했다.

한편, 군의회는 의원 제명과 지도부 사퇴, 5·18 역사왜곡 처벌법 제정 등을 강력 촉구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