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대우전자, 아이폰 출장수리 서비스

오는 30일까지 시범운영

2019년 06월 16일(일) 17:13
[전남매일=광주]길용현 기자=대우전자서비스는 오는 30일까지 ‘아이폰 출장수리 서비스’를 국내 최초로 서울 10개 구와 성남시 분당구 지역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 한다고 16일 밝혔다.

‘아이폰 출장수리 서비스’는 일상생활 속 바쁜 현대인을 위해 대우전자서비스가 국내 최초로 시행하는 생활 밀착형 서비스로 서비스센터를 방문하지 않고 간단히 온라인 및 유선으로 이용 가능한 AS 서비스다.

이번 서비스는 디스플레이 파손, 본체 파손, 액체 유입으로 인한 문제의 제품에 한해 진행되며, 대상 모델은 아이폰 6S이후 출시된 제품으로 ▲아이폰6S ▲아이폰 6 플러스 ▲아이폰 7 ▲아이폰 7 플러스 ▲아이폰 8 ▲아이폰8 플러스 ▲아이폰 X ▲아이폰 XR ▲아이폰 XS ▲아이폰 XS Max가 해당된다.

‘아이폰 출장수리 서비스’는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대우전자서비스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 후 서비스를 받을 수 있으며, 출장시 수리비용 외 1만8천원 출장비가 별도 청구된다.

6월 한달간 서울 10개 구 ▲강남구 ▲서초구 ▲송파구 ▲강서구 ▲양천구 ▲영등포구 ▲구로구 ▲금천구 ▲서대문구 ▲마포구와 성남시의 ▲분당구를 대상으로 시범운영하며 추후 이를 전국 센터로 확대를 검토할 예정이다.

대우전자서비스 관계자는 “앞으로는 고객이 원하는 장소와 편한 시간에 애플사로부터 공인 자격을 받은 전문기사가 직접 방문해 정품 부품만을 사용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고객 신뢰도와 만족도가 한층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길용현 기자
#201906160100052010001627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