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시의회 북한 선수단 참가 촉구 결의안

“대회 성공은 물론 한반도 평화정착 기여”

2019년 06월 16일(일) 18:45
광주시의회 세계수영선수권대회지원특별위원회는 14일 조선대학교 등 수영대회 경기장을 방문해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광주시의회 제공
광주시의회가 광주세계수영대회에 북한선수단의 참가를 촉구하는 결의안을 채택했다.

광주시의회 세계수영선수권대회지원 특별위원회는 지난 14일 회의를 열고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북한선수단 참가 촉구 결의안’을 가결했다.

이번 결의안은 대회 참가등록 마감일인 지난 12일까지 북한선수단이 참가신청을 하지 않자 북한 수영협회장에게 대회에 참가해 줄 것을 촉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특위는 결의안에서 “북한은 다이빙 등에서 세계 최고 기량의 선수들을 보유하고 있고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등에서 뛰어난 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북한 선수단이 참가할 경우 평창동계올림픽처럼 대회 성공은 물론 한반도 평화정착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시의회 수영대회 지원특위는 이날 회의에서 ‘광주수영진흥센터 건립 추진 건의안’도 함께 채택했다.

이 건의안은 이번 대회를 계기로 수영 저변 확대 등을 위한 광주수영진흥센터 건립을 정부에 촉구하는 내용이다.

김용집 위원장은 “2015년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 개회식에서 끝까지 북측의 자리를 비워둔 채 남북이 함께 하기를 기원했던 그 간절한 마음이 올해 7월에는 반드시 이뤄지기를 기대하는 심정으로 결의안을 채택했다”고 말했다.
/황애란 기자         황애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