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농어촌공사, 농진청과 스마트농업 협력

청년일자리 창출과·농업인 경영다각화 지원

2019년 06월 17일(월) 18:17
한국농어촌공사와 농촌진흥청은 17일 농촌진흥청 회의실에서 스마트농업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농어촌공사 제공
[전남매일=광주]박선옥 기자=한국농어촌공사는 17일 농촌진흥청 회의실에서 스마트농업 확산을 위해 농촌진흥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스마트팜 확산을 통해 청년농의 일자리 창출과 기존 농업인의 경영다각화를 지원해 농업농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기여한다는 양 기관 공동의 목표를 구체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스마트팜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수확 후 관리 등 온실 생산 농산물의 수출 기반조성 ▲스마트 농업 확산을 위한 인프라 구축 및 기술혁신 ▲해외 스마트팜 플랜트 수출 및 교육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농업용수 기반시설관리와 공급을 비롯한 농업·농촌개발분야에서 풍부한 경험과 기술을 갖춘 공사와 종자개량, 재배기술 등 농업기술을 갖춘 농진청의 협약으로 향후 스마트농업 확산에 대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김인식 사장은 “스마트팜은 어렵고 열악한 여건에 처한 우리 농업의 외연을 확장하는 디딤돌이 될 것”이라며 “양 기관의 적극적인 협력으로 청년이 주역이 되는 스마트농업의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선옥 기자
#201906170100057320001788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