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8.12(월) 17:56
닫기
기아차 광주공장 생산 ‘셀토스’ 나왔다

소형 SUV 경쟁..사전계약 5천100대
동급 최고수준…다양한 신사양 적용
인도ㆍ중국 등 해외시장도 출시 예정

2019년 07월 18일(목) 19:02
기아자동차는 18일 하이클래스 소형SUV ‘셀토스’의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기아차 제공
[ 전남매일=광주 ] 길용현 기자 = 글로벌 소형 SUV의 판도를 뒤바꿀 기아자동차 하이클래스 소형SUV 셀토스가 시장에 나왔다.

기아자동차(주)는 18일 경기도 여주에 위치한 마임 비전 빌리지에서 기아차 관계자와 자동차 담당 기자단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셀토스의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앞서 기아차는 지난달 20일인도에서 셀토스를 공개하며 전세계 고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이끌어냈으며 18일 부터 세계 최초로 판매에 나선다.

셀토스는 4,375mm의 동급 최대 전장을 자랑하며, 넓은 러기지 용량(498ℓ)을 확보해 실내 공간이 최대 장점인 SUV다.

판매가격은 1.6 터보 가솔린 모델 트렌디 1,929만원, 프레스티지 2,238만원, 노블레스 2,444만원, 1.6 디젤 모델 트렌디 2,120만원, 프레스티지 2,430만원, 노블레스 2,636만원이다.

셀토스는 사전계약을 시작한 지난달 26일부터 17일까지 영업일 기준 16일간 총 5,100대의 계약 대수를 기록하며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기아차는 18일 국내 판매를 시작으로 인도, 중국 등 글로벌 주요 시장에 셀토스를 잇따라 출시할 예정이다.

기아차는 첫차고객과 여성고객이 많은 소형SUV 차급 특성을 고려해 셀토스 만의 특화서비스인 ‘어메이징 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신차 구매 후 3개월 내 최초 입고시 전반적인 차량 점검 및 첨단 안전사양 사용법을 설명 해주는 ‘퍼스트 케어 서비스’ ▲여성 고객 대상으로 전문요원이 일대일 방문해 차량 점검 및 주요 기능을 설명해주는 ‘레이디 케어 서비스’ ▲차량 운행 중 돌발 상황 발생시 출고 1년간 5회 긴급출동 및 무상 서비스를 제공하는 ‘24시간 케어 서비스’ 등 3가지다.

기아차 관계자는 “셀토스 사전계약부터 시작된 고객들의 선택과 기대에 부합하는 하이클래스 상품성으로 고객에게 최상의 감동을 전하겠다”고 말했다./길용현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박원우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