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8.12(월) 17:56
닫기
대유플러스, 신재생에너지 사업 확대

광주공장에 태양광 발전소 6·7호기 준공
260Mwh 생산전력 공급…안정화 기대

2019년 07월 22일(월) 19:42
대유플러스는 최근 광주 장덕동 소재 위니아대우 본사에서 ‘태양광 발전소’ 6·7호기 준공식을 가졌다. /위니아 대우 제공
[전남매일=광주] 길용현 기자= 대유플러스가 광주에 태양광 발전소를 잇따라 준공하는 등 사업을 대폭 확대하고 있다.

발전소 가동을 통해 광주지역 전력 공급 안정화는 물론 이산화탄소 감축 등 환경적 효과를 거둘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대유플러스에 따르면 최근 광주시 장덕동 소재 위니아대우 본사에서 ‘대유태양광 발전소’ 6·7호기의 준공식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준공식은 대유플러스 신재생에너지 사업의 본격적인 확대를 알리는 신호탄으로 대유플러스를 비롯해 대유위니아그룹 계열사 임원단과 KT 등 관계사, 지역 태양광발전 사업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대유태양광 발전소 6·7호기는 광주에 위치한 위니아대우 물류창고 건물 지붕에 총 2.4MW 규모로 3월에 착공, 7월에 준공을 완료했다.

이번 사업에는 대유위니아그룹 계열사인 위니아대우, 대유플러스, 대유금형이 참여해 주요 원자재 공급 등 다양한 업무 협업을 진행했다. 또한, 설계와 구매 및 시공을 담당하는 EPC 사업자는 KT가 참여해 기업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했다.

KT는 ICT, IoT 기반기술을 활용한 KT-MEG 관제센터의 발전소 정보모니터링을 통해 태양광발전소의 운영현황을 원격 관제하고 발전 효율 저해 요소를 사전 검출해 신속 대응함으로써 발전소의 안정적인 운영을 지원할 예정이다. 앞서 KT는 대유태양광 발전소 1·2호기의 EPC 사업자로 참여한바 있다.

대유플러스 조상호 대표는 “이번에 새롭게 준공한 대유태양광 발전소 6·7호기는 자연의 훼손없이 기존 건축물의 유휴 공간을 활용해 건설함으로써 친환경 에너지를 기반으로 하는 도시형 태양광발전소로서 제 역할을 할 것이다”며 “더불어 에너지저장장치(ESS), 수소자동차, 전기차 충전소사업과 같은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대유플러스는 지난 2017년 광주 소촌동에 대유 태양광 발전소 1·2호기의 첫 준공 이후 자체적으로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이번에 설치된 대유 태양광 발전소 6,7호기는 한달에 약 280MWh 이상의 전기를 생산하는 규모로 광주시내 약 2,800가구 이상이 1년간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이는 연간 1,300여 톤의 이산화탄소를 감축하는 것과 같은 환경적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생산된 전기는 한전과 전력거래소에 공급되고 있다. /길용현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박원우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