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해남 일본 수출규제 피해 최소화 총력

전담팀 구성 지방세 등 지원

2019년 08월 11일(일) 17:42
해남군이 일본 수출규제와 관련, 전남도와 연계해 지원체계를 구축하고 피해기업에 지방세를 지원한다.

이를 위해 군은 재무과장을 단장으로 전담팀을 구성, 기업 피해 완화와 최소화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기로 했다.

지방세 지원대상은 일본의 수출규제로 손해를 본 기업과 농수축산 법인 등이다.

취득세, 지방소득세 등 신고 세목의 기한연장과 재산세, 자동차세 등의 징수유예, 세무조사 대상 기업에 대한 조사 연기 등이다. 해당 기업이 군과 도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검토·결정 후 지원 여부를 통보한다.

해남군 관계자는 11일 "관내 기업들의 피해가 최소화되도록 법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지원하는 등 적극적인 조세행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