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8.19(월) 20:01
닫기
2022년 수능부터 '공통+선택' 과목체계 전환
2019년 08월 12일(월) 19:40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부터 국어·수학 영역이 ‘공통과목+선택과목’ 체계로 바뀌며, 공통과목에서 75%, 선택과목 25%가 출제된다.

12일 교육부에 따르면 2022학년도 수능 기본계획을 이날 확정 발표 하면서 문·이과 구분을 없애는 2015 개정 교육과정의 취지에 따라 모든 영역에 문·이과 구분이 사라지는 점이 핵심이다.

국어·수학 영역이 2022학년도 수능부터 공통과목+선택과목 체계로 바뀐다. 현행 수능은 국어영역에 선택과목이 없고 수학영역은 가형·나뉘어 각각 선택과목도 다르다.

2022학년도 수능부터는 국어에는 공통과목 ‘독서·문학’과 선택과목 ‘언어와 매체’·‘화법과 작문’이 생긴다.

수학은 가형·나형 구분 없이 수학Ⅰ과 수학Ⅱ를 공통과목으로 치르고, ‘확률과 통계’·‘미적분’·‘기하’라는 선택과목을 고르게 된다.

수험생은 공통과목은 모두 봐야 하고, 선택과목은 1개씩 골라서 치러야 한다.

교육부는 과목별 비중은 공통과목 75%, 선택과목 25% 수준으로 하기로 했다.

교육부 관계자는 “문·이과 통합 취지를 살리면서 변별력도 유지하려면 75대 25가 가장 적정하다고 판단했다”면서 “전문가와 현장 의견을 수렴한 결과이다”고 설명했다./조기철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박원우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