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해남 관광마케팅 길 찾는다

25일 전문가 세미나…중장기 로드맵 모색

2019년 10월 22일(화) 18:04
해남군이 '해남 관광마케팅 길을 묻다'를 주제로 전문가 초청 세미나를 연다.

해남군은 25일 오후 2시 해남문화예술회관 다목적실에서 관광객 400만 시대 도약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2020 해남방문의 해'의 성공전략을 위한 전문가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3가지 주제로 발제와 토론이 이어지며, 중장기 관광 마케팅 로드맵과 효율적인 마케팅 전략을 함께 모색한다.

임석 강진문화관광재단 대표가 '강진군 관광마케팅 전략 추진 사례'를 소개하며 해남이 벤치마킹할 수 있는 부분을 논의한다.

올해 해남군관광발전종합계획 용역을 수행했던 ㈜플랜이슈의 김진성 대표가 '공모사업과 연계한 관광마케팅 사례'를 소개한다.

이어 광주U대회 국제협력담당관을 지낸바 있는 배미경 호남대 교수가 '해남 관광 정체성 구축을 위한 2020 전략'으로 방향을 제시한다.

이와 함께 동신대 김희승 교수, 광주대 이은수 교수, 광주전남연구원 문창현 박사, 해남신문사 노영수 취재부장, 전남문화관광해설사협회 해남지회 김광수 지회장, 이용범 관광과장이 토론자로 나선다.

군은 해남에 접목해 나갈 실질적인 방안이 무엇인지를 꼼꼼히 논의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명현관 군수는 "해남을 향한 심리적 단축을 모색한 관광마케팅 전략 도입이 시급한 시점에서 적극적인 관광산업 육성을 위해 2020 해남방문의 해 사업을 추진한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