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KBO 2020년 보류선수 명단 공시

KIA 터너·윌랜드 등 6명 제외 56명

2019년 12월 01일(일) 18:09
KBO는 지난달 30일 2019년 KBO 리그 소속선수 중 2020년도 재계약 대상인 보류선수 528명의 명단을 공시했다.

2019 KBO 리그에 등록됐던 선수는 총 664명이며, 자유계약선수 및 임의탈퇴 24명, 군보류 선수 25명, FA 미계약 선수 16명이 소속선수에서 제외됐다. 여기에 지난 달 25일 각 구단이 제출한 보류선수 명단에서 71명이 추가로 제외되고 최종 528명이 2020년도 보류선수로 공시됐다.

구단별로는 롯데가 58명으로 가장 많고, KT가 57명, KIA와 한화가 56명, 삼성이 55명, 키움이 52명, SK, LG, NC가 각각 49명, 두산이 47명으로 뒤를 이었다.

KIA는 터너와 윌랜드를 비롯해 박지훈, 윤해진, 홍재호, 이인행 등 6명을 보류선수 명단에서 제외했다. 이인행은 KIA에서 2군 전력분석코치, 윤해진은 잔류군 수비코치로 지도자 길을 걷는다.
/최진화 기자         최진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