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현장의 눈빛’ 광주·전남 보도사진전

19일 광주신세계갤러리서 개막

2020년 02월 14일(금) 10:10
‘현장의 눈빛’ 2020년 광주·전남보도사진전이 19일 광주신세계 갤러리에서 개막한다.

이날부터 25일까지 ‘현장의 눈빛’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전시에는 지난 2019년 한 해 동안 광주지역 일간지 사진기자들이 국내·외에서 취재한 사진 80여점이 선보인다.

광주의 여름을 화려하게 만들었던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비롯해 전두환 광주법원 출석 등 등 사진기자들이 발로 뛰며 만들어 낸 작업물들이다.

또 광주디자인비엔날레 등의 문화행사와 광주와 전남에서 진행됐던 흥미로운 축제장의 모습을 담아낸 사진 등도 접할 수 있다.

광·전남사진기자회 최기남 회장은 “이번 전시작품들은 사진기자들이 현장에서 땀과 노력으로 만들어낸 소중한 결과물”이라며 “작품 하나하나를 통해 역사의 현장에서 묵묵히 일하는 사진기자들의 열정을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남에서는 28일부터 7일간 도청 윤선도홀에서, 4월 28일부터 한 달간여간은 담양 국제청소년교육재단 유당갤러리에서 전시가 이어진다.

한편 1993년 아시아나 항공 추락사고를 취재하다 순직한 박경완 기자를 기리기 위해 제정돼 올해로 15회째를 맞는 ‘박경완 기자상’에는 광주일보 김진수 기자의 작품 ‘태극기 ’휘날리며‘가 선정됐다.

이번 전시의 개막식은 코로나19로 인해 진행되지 않는다.
/이연수 기자         이연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