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코로나19로 지친 마음 상담하세요”

시, 불안·우울·스트레스 핫라인 통해 심리지원

2020년 03월 25일(수) 20:04
“코로나19로 지친 마음 상담하세요”

시, 불안·우울·스트레스 핫라인 통해 심리지원



광주시가 지난 18일부터 운영 중인 코로나19 ‘심리적 방역’을 위한 코로나19 심리지원단과 5개 자치구 심리지원반을 노크하는 격리자와 일반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심리지원단은 지난 24일 현재 전화·대면을 통한 심리상담 건이 542건, 문자·리플릿 등을 이용한 정보 제공은 558건에 달하는 등 지친 마음을 치유하려는 시민들에게 큰 의지가 되고 있다.

심리지원단 및 지원반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시민들이 감염위험에 노출됐다는 스트레스로 불안·불면·의심·무기력 등 심리적 증상에 시달리는 사례가 늘면서 전문적인 상담과 함께 심리지원을 하기 위해 구성됐다.

심리지원단은 정신건강 전문가들이 24시간 적극적인 심리상담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은 코로나19 심리지원 핫라인(1577-0199)을 통해 언제든 이용이 가능하다.

이평형 광주시 복지건강국장은 “누구나 감염병에 대한 스트레스를 느낄 수 있으나 이럴 때일수록 스스로 마음건강을 돌보고 긍정적인 마음가짐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며 “코로나19로 인한 불안, 우울, 스트레스로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은 망설이지 말고 코로나19 심리지원 핫라인을 이용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황애란 기자         황애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