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공룡박물관·땅끝전망대·미로파크·우수영 등

해남 관광지 입장료 50% 지역상품권 환급

2020년 05월 24일(일) 17:54
해남군은 24일 "주요 관광지 입장료의 50%를 해남사랑상품권으로 환급한다"고 밝혔다.

입장료 환급은 총 결제금액이 2,000원 이상일 경우에만 가능하다.

공룡화석지(공룡박물관)와 땅끝전망대, 두륜미로파크, 우수영 관광지 등이 대상이다.

고산 윤선도 유적지는 조례 개정이 끝나는 대로 추가 적용한다.

해남군 관계자는 "관광지 입장료 환급은 관람객 비용 부담을 줄이고 해남사랑상품권을 지역 내에서 사용하게 유도함으로써 관광객들이 해남에 머무르면서 소비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기 위해 시행한다"고 말했다.

해남군은 지난 6일부터 관내 주요 관광지를 개방하고, 정상 운영하고 있다.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1∼2m 거리 유지가 가능한 범위에서 개인 관람만 허용한다.

입장 시 관람객 발열 검사도 필수다. 접촉이 잦을 수 있는 단체 관람과 체험 행사, 4D영상 관람 등은 추후 상황에 따라 단계적으로 재개된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