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시·공공기관, ‘포스트 코로나’ 선도 대응

도시공사 등 24개 경영전략 추진 기관장 회의
이 시장 “새로운 수요 맞춰 업무영역 등 검토”

2020년 05월 28일(목) 19:05
이용섭 광주시장이 28일 오전 시청 3층 중회의실에서 열린 ‘공공기관장 회의’에 참석해 포스트코로나 대비 경영전략 마련 및 각 기관별 2020 성과창출 주요 추진 현안 등을 논의하고 있다./광주시 제공
광주시와 공공기관이 포스트 코로나를 선도적으로 대비하기 위한 경영전략을 적극 추진한다.

광주시는 28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광주도시공사 등 24개 공공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공공기관장 회의’를 개최하고 기관별 2020년도 성과창출계획 추진현황, 계획 등을 공유했다.

특히 이용섭 광주시장은 ▲혁신적인 변화관리를 통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 ▲빈틈없는 방역지침 준수로 코로나19 적극 대응 ▲공정하고 투명한 직원채용 ▲장애인 채용 솔선수범 등을 당부했다.

이 시장은 “코로나19 사태에 맞춰 공공기관들은 온라인 비즈니스를 확대하고 업무를 디지털화하거나 새로운 수요에 맞춰 업무영역을 조정하는 등 경영 전반을 혁신적으로 재검토해야 한다”며 “방역, 친환경, 언택트 문화 확산, 원격수업, 재택근무 증가, 새로운 문화 소비방식 등을 선도하는 포스트 코로나 대비책을 강구해달라”고 주문했다.

특히 각 실·국에서도 포스트 코로나 이후 여건 변화와 정부정책 변화에 따라 정책방향이나 역점시책을 혁신적으로 수정해 내년 국비예산을 최대한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역경제가 코로나19 이전 상황으로 회복되기 위해서는 각 공공기관에서 자체 일자리사업 발굴에 적극 나서 시민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며 “내수경기가 위축되고 소비감소로 민생 여건이 크게 악화된 만큼 물품구입·계약 신속집행 등 공공기관의 재정역할을 적극 수행하고, 직장 내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준수·집단회식 자제·생활 속 거리두기 등을 실천해달라”고 말했다.

또 “지난 26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된 ‘지방공기업법’ 및 ‘지방자치단체 출자·출연기관의 운영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안이 오는 6월 4일부터 시행되므로 각 기관 인사담당과 전 직원은 이를 숙지하길 바란다”며 “조만간 실시되는 필기시험 합격자 서류전형과 면접시험에 단 한 건의 채용비리도 발생하지 않도록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절차 진행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언급했다.

이 밖에도 공공기관에서 솔선수범해 장애인 채용에 적극 나서줄 것을 당부했다.

앞서 이 시장은 지난 2월 연내 달성을 목표로 한 산하 공공기관별 성과창출 계획을 보고받고 강도 높은 혁신을 주문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광주혁신추진위원회 권고를 시작으로 강도 높은 공공기관 혁신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도 지난해 시행한 용역결과를 반영해 기관별 체질개선을 위한 혁신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황애란 기자         황애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