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무안 어업지도선 '무안 201호' 건조
2020년 06월 17일(수) 17:31
무안 201호






무안군은 17일 "선령 24년이 된 노후 지도선 '전남 217호'를 대체할 '무안 201호'를 건조했다"고 밝혔다.

23억원의 예산이 투입된 '무안 201호'는 29t의 알루미늄 선박으로 최대 23노트(시속 43㎞)의 속력을 낼 수 있는 워터제트 추진 장치를 장착하고 있다.

승선정원 12명으로 선체가 가볍고 고속운항 및 회전성도 우수하며, 수심 2m에서도 운항이 가능한 선체 구조로 제작됐다.

또 내식성이 강할뿐 아니라 단속정을 적재하고 운항할 수 있어 불법어업 발생 시 효과적인 단속이 기대되고 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