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에 AI데이터 ‘상호운용성센터’ 설립된다

시-한국표준협회 ‘업무협약’…제품 표준활동

2020년 06월 23일(화) 19:54
이용섭 광주시장이 23일 오전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열린 ‘AI데이터 표준화 및 AI데이터상호운용성평가센터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협약서에 서명한 후 이상진 한국표준협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광주시 제공
광주시가 국가 표준·품질 전문기관인 한국표준협회(KSA)와 손잡고 데이터 상호 운용성 확보 및 인공지능 관련 국내외 표준활동 지원체계를 구축해 광주 AI 집적단지 참여기업들의 경쟁력을 지원한다.

광주시는 23일 오전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이용섭 시장과 이상진 한국표준협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한민국 인공지능 산업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와 한국표준협회는 업무협약을 통해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를 위해 함께 노력하며, AI데이터 표준화 지원 및 상호운용성평가센터 설립을 추진하는 등 광주 AI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상호 협력키로 했다.

협약내용은 ▲AI데이터 표준연구 및 국내·국제 표준활동 전개 등 AI데이터 표준화 기반조성 ▲국내·외 표준활동 추진을 위한 ‘AI데이터 상호운용성센터’의 광주 설립 ▲AI데이터 상호운용성 평가·인증기준 개발 ▲AI데이터 인증 기업컨설팅 및 표준분야 전문인력 양성에 관한 사항 등이다.

시는 한국표준협회가 광주 AI 집적단지에 ‘AI 데이터 상호운용성평가센터’를 구축하면 지역 AI 전문기업들이 개발한 AI 알고리즘과 서비스·제품 표준화가 체계적으로 지원돼 기업경쟁력 강화에 큰 도움을 주고, 광주형 인공지능산업 생태계 조성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상진 한국표준협회장은 “체계적인 AI데이터 표준화 지원을 통해 국내기업의 경쟁력 향상 및 국가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것이다”면서 “광주시의 인공지능 비즈니스 기반 조성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고 이를 통해 우리나라 데이터 경제가 크게 성장하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용섭 시장은 “광주시는 인공지능 중심도시 조성을 통해 대한민국이 인공지능 강국, 데이터 강국이 되도록 한국표준협회와 함께 노력해 가겠다”고 강조했다.
/황애란 기자         황애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