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순천, 2021년 소상공인 금융지원

업체당 3천만 원 한도 이자 3%이내 지원

2021년 01월 25일(월) 16:56
순천시가 지속되는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경영안정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021년 순천시 소상공인 금융지원’을 추진한다.

소상공인 금융지원 사업은 순천시에 사업자등록과 주소를 두고 1년 이상 연속으로 사업장을 운영하고 있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신용보증과 이자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순천시는 사업추진을 위해 전남신용보증재단 및 7개 은행(농협은행, 광주은행, KEB하나은행, KB국민은행, 우리은행, 신한은행, 순천신협)과 협약을 체결해 대출심사와 대출실행 등의 업무에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올해 지원 규모는 융자금 기준 150억 원으로 업체당 최대 3,000만 원의 융자 실행이 가능하며, 순천시는 금융기관에 2~4년간 1.9%~3%의 이자를 지원한다.

순천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금융 부담을 낮춰 경영안정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전남취재본부=박경식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