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동명동 대표문화마을 ‘주민과 함께’

테마거리 디자인·브랜드 이미지 등 의견수렴

2021년 01월 25일(월) 21:15
광주시는 25일 동명동 푸른마을공동체센터에서 대표문화마을 조성사업에 대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주민설명회는 4개 테마거리 디자인안과 특화공간 디자인, 동명공간 기본계획, 문화마을 브랜드이미지 계획안 등을 설명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민들은 교통 불편과 상가 영업에 지장을 초래하지 않도록 신속하게 공사를 추진해달라고 의견을 제시했다.

동명동 일원에서 추진중인 대표문화마을 사업은 지역정체성을 담아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양림역사문화마을, 전일빌딩245를 광주를 대표하는 문화관광축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동명동 일원은 광주의 교통, 교육, 행정, 문화, 상업의 중심지다. 특히 근대 도시구조와 시대의 흐름을 보여주는 양식과 문화가 존재해 독특한 지역의 정체성을 간직하고 있다.

시는 오는 2023년까지 국비 48억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170억원으로 4개 테마거리 가로환경정비, 관광플랫폼인 동명공간 등 관광거점공간, 주차장 등을 조성하고 다양한 문화체험공간과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김영근 시 문화기반조성과장은 “동명동 대표문화마을사업을 통해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함께 광주를 대표하는 관광명소로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날 주민설명회에 이어 오는 29일까지 온라인 유튜브채널(광주 동구)을 통해서도 주민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김영민 기자         김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