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해남, 풍년농사 밑거름 고품질 상토 공급

3월말까지 공급 완료

2021년 02월 17일(수) 18:10
해남군이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못자리 상토를 지원한다.

17일 해남군에 따르면 군은 올해 24억 3,00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관내 1만 8,000ha에 우량 상토를 공급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군은 최근 못자리용 상토 공급업체를 선정하기 위해 농가 대표들의 투표를 거쳐 ㈜부농, ㈜청농, ㈜서울바이오, ㈜농경, ㈜성화, ㈜대동산업, ㈜참그로, ㈜농우바이오 등 8개 상토 공급업체를 선정했다.

올해는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제품 설명회를 개최하지 않고, 각 읍면에서 무작위로 선정된 농가대표 140여명의 투표 후 군에서 개표하는 방식으로 업체를 선정했다.

해남군은 농가로부터 공급업체별로 일반, 친환경, 매트 상토를 각각 신청 받아 3월 31일까지 공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우량 상토를 사용한 못자리 조성은 고품질 벼 재배의 첫걸음으로 차질없는 공급을 통해 농가의 부담을 줄이고, 풍년 농사를 이루는데 만전을 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