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순천시, 스카이큐브 경영 활성화 추진

중재판정 이행사항 및 인수일정 확정
통합발권·친환경 관람차 투입 등…경영전망 양호

2021년 02월 23일(화) 17:26
순천시가 최근 스카이큐브 인수·운영을 위한 범시민인수위원회를 개최하고 스카이큐브 인수 일정과 인수 후 경영 활성화 방안에 대해 밝혔다.

스카이큐브 범시민 인수위원회는 최근 순천시로의 스카이큐브 무상이전 중재판정 이후 진행해 온 인수절차를 ‘중재판정 이행 및 인수확인서’를 통해 확정하고, 향후 운영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확정된 인수확인서에는 순천시로 이전하게 될 스카이큐브 시스템의 구체적인 이전일을 오는 28일로 확정하고, 순천에코트랜스로부터 중재 판정에서 정한 건물 등 시스템의 무상이전, 2년분 부품 인도, 차량 수리비 명목의 7억 원 지급, 특허권에 대한 통상실시권 설정 등 의무사항을 이행하기로 하는 내용이 담겨있다. 각종 의무사항 이행을 전제로 오는 26일 순천시장, 인수위원장, 순천에코트랜스 대표가 마주해 인수확인서에 서명날인한다.

순천시는 지난해 6월 17일 스카이큐브 무상이전 중재 판정이 확정된 후, 7월에 시민과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시민인수위원회를 구성하고, 지금까지 10여 차례에 걸친 회의와 현장방문, 인수자료의 서면 검토 등을 통해 경영분석, 운영방식, 경영활성화 방안과 장래 확장성 등에 대해 광범위하게 논의해 왔다.

순천시는 최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업체와 위탁운영 계약을 마무리하고 교통안전공단 정기검사 후 3월 말 정식으로 스카이큐브 운영을 시작한다. 운영과 동시에 경영활성화방안의 하나로 국가정원과 습지, 스카이큐브 통합발권을 추진할 계획이다.

통합요금은 일반성인 기준 1만4,000원이며, 1년 회원권 소지자는 왕복탑승요금에서 2,000원 할인 적용된 6,000원에 이용 가능하다.

또한 문제점으로 지적돼 온 문학관역에서 무진교까지의 도보이동 구간에 친환경 관람차를 투입해 관람객의 이동편의를 확보하기로 했다.

순천시 관계자는 “기존에 알려진 바와 달리 인수위원회와 용역사 경영분석결과 스카이큐브의 경영전망은 양호한 편이다”며 “코로나로 인한 리스크가 있으나 통합발권이나 관람차 운행 등 경영 활성화 방안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순천의 대표 관광지인 순천만국가정원과 순천만습지를 잇는 친환경 이동수단으로 손색이 없도록 운영해 나가겠다”고 밝혔다./전남취재본부=박경식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