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무안 음식관광 활성화 맛집 육성 박차

5개 참여업체 신 메뉴 내달 출시 예정

2021년 06월 21일(월) 16:51
[전남매일 무안=박주현 기자]무안군은 지난 2월부터 음식관광 활성화를 위해 관내 외식업체 5곳을 대상으로 지역 농·특산물을 활용한 대표 음식 보급 등 무안 맛집 육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1일 무안군에 따르면 군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관내 외식업체를 대상으로 현장컨설팅을 실시했으며, 그동안 무안연꽃축제 요리경연대회에 참여했던 업체들을 대상으로 사업 신청을 받아 5곳을 선정했다.

이번 컨설팅은 TBK외식창업전략연구소(대표 김태수)와 조리의 명인 구본길 대가가 참여하고 있으며, 이들은 효종갱 낙지전골 등 신 메뉴 30여 종을 업체들에게 전수하고 있다.

또한 업체와 전문가들은 시식 평가회 준비를 위한 위생관리와 메뉴 개발에도 힘쓰고 있다.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신 메뉴는 시식과 평가회를 통한 검증 이후 7월 하계휴가 시기에 맞춰 출시될 예정이다.

김산 군수는 “지금까지 13회에 걸쳐 실시된 무안요리경연대회 역대 수상작들이 관내 외식업체에 전수됐다”며 “양파, 낙지 등 무안 농·특산물 소비 촉진에 기여하고 음식관광화로 연결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