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화순전남대학교병원 김어진 감염관리실장 복지부장관상
2021년 07월 19일(월) 18:50
화순전남대학교병원 김어진 감염관리실장
[전남매일=이나라 기자]화순전남대학교병원 김어진 감염관리실장(감염내과 교수)이 최근 코로나19 대응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받았다.

19일 화순전남대학교병원에 따르면 보건복지부는 코로나19 확진자 및 격리자 치료 등 다양한 현장에서 감염병 대응에 헌신한 의사와 간호사 등 의료인력에 대한 표창을 했다.

김 실장은 중증 코로나환자 치료병상으로 지정된 화순전남대병원에서 지난달까지 중증환자 15명 등 총 37명의 코로나19 확진자를 격리 치료했다.

또 선별진료소 운영, 입원 치료가 필요한 중증의 자가격리자 치료 등 지역사회 코로나19 환자 관리 및 예방 활동에 핵심 역할을 수행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