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진도 아파트서 남녀 중학생 2명 추락사

경찰, 수사 중

2021년 08월 01일(일) 17:41
[전남매일 진도=박병호 기자] 진도의 한 아파트에서 10대 남녀가 동반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수사를 벌이고 있다.

1일 진도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오후 2시46분께 진도군 진도읍 한 아파트에서 10대로 추정되는 A군과 B양이 추락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들의 추락은 주민이 발견해 신고했으며 119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이들이 추락한 곳은 A군의 집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들의 추락 이유를 밝히기 위해 수사를 벌이고 있다.

A군 등의 휴대전화를 수거해 디지털 분석을 하고 있으며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다.

또 B양이 A군의 집으로 들어간 시간대를 확인하기 위해 CCTV를 수거해 분석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 확인 결과 중학생 2명이 추락사했다”며 “현재 정확한 추락 원인 등에 대해 알아보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숨진 학생들 주변 인물 등을 대상으로 수사를 벌일 계획이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