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전남 15일까지 비…최대 80㎜
2021년 09월 13일(월) 18:58
13일 낮 12시를 기해 제주도 남쪽 바깥 먼바다에 태풍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이날 오전 서귀포시 법환 앞바다에 파도가 점차 거세지고 있다. /연합뉴스
[전남매일=김민빈 기자] 15일까지 광주·전남에는 비가 내리겠다.

제14호 태풍 찬투의 간접 영향으로 다량의 수증기를 포함한 강한 남동풍이 불어드는 전남남해안에는 14일과 15일 시간당 30~50㎜의 강한 비와 함께 총 120㎜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고, 돌풍과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다.

전남남해안은 바람이 시속 35~60㎞, 최대순간풍속 70㎞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광주·전남에도 15일까지 최대 80㎜의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야외에 설치된 선별진료소, 건설현장, 비닐하우스 등의 시설물 관리와 강한 바람에 날리는 물건과 간판 등 낙하물에 의한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