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영암, 볏짚 환원사업 추진
2021년 10월 05일(화) 16:35
[전남매일 영암=최복섭 기자]영암군은 토양 유기물 함량을 높여 고품질 쌀 생산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볏짚 환원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5일 밝혔다.

올해 첫 시범사업으로 추진하는 볏짚 환원사업은 영암군에 주소를 두고 벼 유기 인증을 받은 농업인이 벼 수확 후 볏짚을 잘게 절단해 재배 농지에 환원할 경우 이행점검을 거쳐 장려금을 지원하게 된다.

사업량은 1,049ha로 ha당 25만원을 지원한다.

관행농업 재배농지, 유기인증 취소농지, 볏짚소각 및 미환원 농지, 곤포 사일리지 제조농지 등은 지급대상에서 제외된다.

영암군은 신청농가가 허위로 사업비를 청구한 경우 지급제한은 물론 3년간 해당사업 참여제한, 각종 농업관련 보조사업 배제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영암군 관계자는 “지력증진을 위한 볏짚 환원사업은 토양 유기물 함량을 높여 벼의 생육을 활성화하고 병해충을 방지해 고품질의 쌀을 생산하는 데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볏짚에 의한 양분 공급으로 화학비료의 절감효과 및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