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KIA 투수 박준표 팔꿈치 수술…최대 4개월 재활
2021년 10월 06일(수) 17:22
박준표/연합뉴스
KIA 타이거즈 우완 사이드암 투수 박준표(29)가 오른쪽 팔꿈치에 메스를 댔다.

6일 KIA에 따르면 박준표는 전날 오후 서울의 한 정형외과에서 오른쪽 팔꿈치 뼛조각과 웃자란 뼈를 제거하는 수술을 했다.

수술 경과가 좋아 박준표는 2주 후 실밥을 빼고 재활을 시작할 예정이다.

KIA 구단은 박준표가 3∼4개월 재활과 보강 훈련이 필요하다는 소견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박준표는 올 시즌 32경기에 구원 등판해 2승 4패, 4홀드, 평균자책점 5.91로 지난해보다 훨씬 부진한 성적을 남겼다.

/최진화 기자
#202110060100014600000404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