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국제 섬 포럼 in Yeosu’ 개막

7개국 해양·도서 관련 패널 참여

2021년 10월 18일(월) 16:39
[전남매일 전남취재본부=곽재영 기자]여수시가 2026 여수세계섬박람회 개최 분위기를 조성하고 MICE 인증도시의 위상을 제고하기 위해 ‘2021 국제 섬 포럼 in Yeosu’를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기후변화와 섬’이라는 주제로 우리나라와 영국, 미국, 이탈리아, 인도네시아, 일본, 피지 등 7개국의 해양, 도서, 기후변화, 섬 주민으로 구성된 20여 명의 패널이 참여한다.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히든베이 호텔에서 온라인 화상회의와 대면회의를 병행한 하이브리드로 방식으로 전 세계 450여 명이 참여해 기후변화에 따른 생물다양성 보존을 위한 실행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개회식을 시작으로 본행사 기조발표와 4개의 세션 프로그램이 각각의 소주제로 진행되며, 부대행사로는 여수청년작가회에서 준비한 기후변화와 섬 관련 ‘회화 작품 전시회’, 여수향토요리전문가가 진행하는 16가지 섬 음식을 체험하는 ‘섬의 맛 이야기’로 꾸며진다.

코로나19 방역수칙에 따라 개회식을 비롯한 모든 행사 프로그램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해 진행되며 유튜브 여수이야기를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여수시 관계자는 “국제 섬 포럼은 여수시가 지역특화마이스 일환으로 2018년부터 해마다 추진해 온 행사”라며 “특히 올해는 지난 8월 9일 유치가 결정된 2026여수세계섬박람회의 개최와 연계해 우리 여수를 전 세계에 알리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곽재영 기자         곽재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