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해남 매일시장 장옥형으로 신축 개장

7월 완공 목표…청년몰·상인회사무실 등 조성

2022년 03월 10일(목) 16:56
해남군이 오는 7월 개장을 목표로 해남 매일시장 시설현대화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매일시장 현대화사업은 토지 보상비와 건축비를 포함한 총 공사비 180억원을 투입, 연면적 1,710㎡, 지상 2층 규모의 시장 건물을 신축하게 된다. 1층은 상설점포 66개소, 2층에는 청년몰 12개소, 매일시장 상인회 사무실과 휴게공간 등이 들어선다.

이번달 중 매일시장 운영계획을 수립하고, 점포 및 청년몰 입주자 모집과 계약, 점포배정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하천변 가설점포는 5월 임시상가를 조성·이전해 6월까지 운영된다. 기간동안 오·우수공사 및 도로포장을 마무리 하고, 7월 중 점포 입주를 마치고 개장할 예정이다.

신축될 시장은 장옥형으로 쾌적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쇼핑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지난 1981년 해남 유일의 상설시장으로 조성된 해남 매일시장은 시설노후화로 안전 및 위생 문제, 이용객 감소 등 문제가 제기돼왔다.

2016년 시설현대화사업으로 선정된 후 공설화 과정과 일부 소유자들의 매매거부로 부지매입에 난항을 겪다가 2019년 12월 토지이전이 완료되면서 사업 추진에 본격적인 속도를 내고 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매일시장이 준공되면 쾌적한 시장 환경 개선은 물론 청년몰 운영 등으로 소비층이 넓어져 전통시장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해남읍 매일시장이 읍 상권의 중심지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