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한국발명진흥회 광주, 디지털콘텐츠 법률자문 지원

호남 메타버스 기업 50개사 선착순 접수

2022년 06월 21일(화) 18:57
한국발명진흥회 광주지부는 지역 내 메타버스를 포함한 디지털콘텐츠 기업 및 예비창업자들을 대상으로 무료 법률자문을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전문적 지식을 가지고 있는 법률자문단을 통해 광주·전남 소재 메타버스 및 디지털콘텐츠 중소기업, 예비창업자, 개인 창작자, 1인 기업에게 디지털콘텐츠 제작 및 유통과정에서 경험하는 다양한 불공정 피해 사례에 대한 자문을 제공하게 된다.

변호사, 변리사가 진행하는 자문 범위는 계약서 검토부터 지식재산권 등 영업 관련 제반 법률정보 제공, 불공정거래 행위 대응까지 포함한다.

지원 기업은 10월 31일까지 총 50개사를 선착순 접수받으며, 예산 소진 시 조기 마감될 수 있다.

한국발명진흥회 광주지부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한국메타버스산업협회에서 추진하는 ‘2022년 지역별 메타버스상생협력지원 운영 사업’의 호남지역 전담기관으로 선정됐다.

한국발명진흥회 광주지부 임인선 지부장은 “콘텐츠에 대한 불공정거래 사례는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다”며 “호남지역의 공정한 메타버스 및 디지털콘텐츠 환경 조성을 통한 사업자 보호와 공정한 유통질서를 만들기 위해 맞춤형 사업을 적극 기획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업 신청은 한국발명진흥회 광주지부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가능하며, 신청서 접수 후 자문 위원이 매칭이 진행될 예정이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