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양 광영·의암지구, 도시숲 조성
2023년 10월 26일(목) 17:15
광양시 광영·의암지구에 조성된 기후대응 도시숲. /광양시 제공
광양시는 광영·의암 지구에 기후대응 도시숲 조성사업을 완료했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광영·의암지구 녹지대 일원에 국비 11억원을 포함한 22억원을 투입해 가시나무, 푸조나무, 소나무 등 미세먼지 저감능력이 탁월한 산림청 권장수종 11만8,000여 주의 나무를 심어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지속가능한 탄소흡수원을 확충했다.

또한 전국적으로 열풍인 맨발 걷기가 가능한 산책로(흙길)를 조성해 시민이 일상에서 누리는 도시숲에서의 건강증진과 함께 행복지수 향상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020년 도시개발사업으로 조성된 광영·의암지구는 녹지공간이 매우 부족해 도시숲에 대한 시민들의 기대가 높은 지역이다.

이에 시는 대로변 주변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다열·복층구조로 밀도 높은 숲을 조성하고, 주거지역과 연접된 곳은 사계절 녹음을 느낄 수 있도록 소나무·가시나무·철쭉 등 상록수와 블루엔젤·배롱나무 등을 함께 심어 아름다운 경관을 연출했다.

등의자·나무이름표·숲의 기능을 알리기 위한 안내판 등 편의시설과 늦은 밤에도 안전한 이용을 위해 시설관리과와 협의해 보안등을 설치하는 등 숲의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시민과 소통하며 기후대응 도시숲을 조성했다.

김재복 녹지과장은 “기후대응 도시숲 등 다양한 도시숲이 민선 8기 비전인 ‘지속가능한 글로벌 미래도시 광양’을 위해 든든한 지원군 역할을 하도록 계속해서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