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여수, 내년도 국비 확보 활동 본격 시동

섬박람회 교부세 지원 등 건의

2024년 03월 27일(수) 18:03
정기명 여수시장(오른쪽 두번째)이 최근 기획재정부 황순관 경제예산심의관을 만나 현안사업에 대한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여수시 제공
정기명 여수시장은 행정안전부와 기획재정부를 찾아 내년도 국비 확보를 위한 활동을 본격화했다.

27일 여수시에 따르면 정 시장은 행정안전부 최병관 지방재정경제실장, 진선주 교부세과장, 기획재정부 조용범 사회예산심의관, 황순관 경제예산심의관, 안상열 복지안전예산심의관 등을 차례로 만나 분야별 현안사업에 대한 당위성을 설명하고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먼저 행정안전부를 찾아서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국제행사 준비를 위한 기본 인프라 구축 지원 특별교부세,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주행사장 기반시설 및 주차장 조성 공사, 주행사장 진입도로 확장 및 환경 정비 사업, 섬박람회장 주변 스마트 조명등 설치 등을 건의했다.

정 시장은 섬박람회 주행사장에 전기·통신 및 배수로 시설 등을 구축하고 주차장을 조성해 돌산읍 주행사장의 교통 체증 방지와 정체구간 해소 등은 성공적인 섬박람회 행사 운영을 위한 필수 사업임을 강조했다.

이어 오후에는 기획재정부를 찾아 지역의 주요 현안 사업들이 2025년도 정부 예산안에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건의했다.

주요 건의 사업은 ▲광양(Ⅳ) 공업용수도 사업 ▲삼산면 장촌·죽촌마을 하수처리시설 설치공사 ▲선소항 오염퇴적물 준설 및 정비사업 ▲여수시 조선소 집적화 대상지 준설사업 ▲여수세계박람회장 사후활용 마스터플랜 수립 용역 ▲호남권역 대용량포방사시스템 도입 등이다.

특히 지난 2006년 준설 사례가 있는 ‘선소항 오염퇴적물 준설 및 정비’ 사업은 선소 앞바다에 오염된 퇴적물로 인한 심한 악취를 방지하고 정화작업으로 수질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임을 강조했다.

또 ‘호남권역 대용량포방사시스템 도입’은 기후변화로 인한 집중호우와 태풍 등의 침수 피해 발생에 따른 신속한 재난대응을 위해 소방청의 방사시스템 단계별 구축 계획에 따른 도입의 당위성을 피력했다.

정기명 여수시장은 “주요 현안사업이 부처예산 편성 단계부터 반영될 수 있도록 중앙정부와 긴밀한 협조 체계를 구축하는 등 정부 예산안 확정 전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