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나주 수도권 투자유치 로드쇼 2,327억원 투자 유치

민간변전소·씨드머니 협약

2024년 04월 07일(일) 16:21
나주시는 최근 서울 코엑스에서 2024 수도권 투자유치 로드쇼에서 빛가람에너지, 남양건설, JB자산운용, 더원엔지니어링 등 4개사와는 1,300억원 규모의 민간변전소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나주시 제공
나주시는 최근 서울 코엑스에서 ‘2024 수도권 투자유치 로드쇼’를 통해 2,327억원 규모의 에너지밸리 투자유치 성과를 거뒀다고 7일 밝혔다.

투자유치 로드쇼는 나주시가 지역을 벗어나 수도권에서 지난해 처음 개최한 투자유치 및 에너지밸리 홍보 행사로 올해 2년 차를 맞았다.

나주시는 로드쇼에서 태양광·화학·에너지저장장치(ESS)·스마트모빌리티 등 에너지 분야 기업 8개사와 1,027억원 규모의 투자유치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 참여 기업은 원광에스엔티, 리월드, 성실에너지, 이노모티브 등 8곳이다.

또 빛가람에너지, 남양건설, JB자산운용, 더원엔지니어링 등 4개사와는 1,300억원 규모의 민간변전소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사업은 혁신산단 400㎿(메가와트), 노안농공단지 200㎿급 변전소 설치·운영을 목표로 추진된다.

여기에 렉스이노베이션, 에이디오트와는 총 7,000만원 규모의 씨드머니 유치를 협약했다.

윤병태 나주시장은 “수도권 투자유치 로드쇼를 통해 에너지 기관, 기업인들의 네트워크 구축과 투자의향 결정에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병태 시장은 나주 에너지밸리 투자 여건과 혜택, 지원 정책 등을 직접 설명해 잠재적 투자자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우수한 교통 접근성, 집적화 된 에너지 관련 산·학·연 기관, 전국 유일의 에너지 4대 특구, 분산에너지 특화구역 지정, 인공태양 공학연구소 유치 투자 최적지로서의 나주의 장점을 적극 알렸다.

윤병태 나주시장은 “에너지수도 나주는 에너지 기업을 위해 모든 것을 갖춘 기업 친화도시이자 투자의 최적지”라며 “2년차를 맞은 수도권 투자유치 로드쇼를 통해 에너지 기관, 기업인들의 네트워크 구축과 투자의향 결정에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