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국립목포대-전남도립대 ‘대학 통합 추진’ 협의
2024년 05월 23일(목) 16:51
국립목포대학교와 전남도립대는 최근 국립목포대 스마트회의실에서 ‘대학 통합추진 공동위원회’ 킥오프 회의를 개최했다./목포대 제공
국립목포대학교와 전남도립대는 최근 국립목포대 스마트회의실에서 ‘대학 통합추진 공동위원회’ 킥오프(Kick off) 회의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양 대학간 통합 현안에 대한 사전분석 △지역의 건강한 고등교육 생태계 조성을 위한 대학 통합 방안 △경쟁력 있는 통합대학 운영 전략 △통합추진 공동위원회 추진 일정 등을 협의했다.

양 대학은 대학통합을 통해 지역특화 전문인력 양성 대학으로서 지역과 상생을 위한 혁신을 선도하고, 국가 균형발전의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해 글로컬대학으로 나아가겠다는 계획이다.

대학 통합추진 공동위원회는 각 대학의 구성원 대표를 포함해 양 대학 동수로 구성했다.

다음 달 말까지 통합에 대한 실무적인 협의를 완료하고, 지역 의견수렴 및 전남도, 지자체와 지속적인 지원 체계를 구축하는 등 대학 통합을 위한 절차를 추진할 예정이다.

전남도립대 조명래 총장은 “전남도립대와 국립목포대는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대학 통합을 추진하겠다”며 “이를 통해 전남도, 지자체 및 대학 간 지속적인 발전체계 구축이 가능하도록 해 국립목포대가 글로컬 본 지정이 될 수 있도록 대학의 역량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국립목포대 송하철 총장은 “전남지역에서 제일 큰 글로벌 거점 국립대로 도약하는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국립목포대와 전남도립대는 지난 1월 11일 대학 통합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대학 특성화와 글로컬대학 진입을 위한 지속적인 협의를 해나가고 있다.

국립목포대는 지난달 16일 글로컬대학30 예비지정 대학으로 선정돼 오는 8월로 예정돼 있는 글로컬대학 본지정 평가에 대비하고 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