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7.19(목) 15:40
닫기
전남진흥원, 지역전략산업 SW 융합

내년까지 총 22억원 규모 과제 추진
어업손실 ·화재사고 감지 등 구축

2018년 05월 17일(목) 18:56
전남 진흥원은 최근 전남 실감미디어산업지원센터에서 '2018~19년 지역SW융합제품 상용화 지원사업' 착수보고회를 가졌다.
(재)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오창렬·진흥원)이 전남지역업체와 손잡고 지역의 전략산업과 소프트웨어(SW)를 융합해 신 시장과 일자리, 부가가치 창출에 나선다.

전남 진흥원은 최근 전남 실감미디어산업지원센터에서 '2018~19년 지역SW융합제품 상용화 지원사업'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수행기업과 지자체 담당자 등 20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문가 특강(사업비 관리 및 집행, SW품질향상 방안 및 품질관리 계획서 작성법) ▲수행과제 현황 및 계획 발표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전남 진흥원은 2019년까지 국비 10억원 포함, 총 22억원 규모 2개 과제를 추진한다.

첫 번째 과제는 'ECP 사고예지 기능을 포함한 OSS기반 S-EMS 플랫폼 개발'로 (주)신호엔지니어링이 주관한다. 이 사업은 전기적 접촉 지점(ECP)에서 발생하는 열화, 연무 등의 이상 신호 감지를 통해 전기 화재사고를 사전에 예지할 수 있는 에너지 관리(S-EMS) 플랫폼을 개발하는 것으로 오픈 소스 소프트웨어(OSS)를 활용할 계획이다.

두 번째 과제는 '어업손실 최소화를 위한 해양환경 데이터 멀티모듈 및 서비스 플랫폼 개발'이다. 이 사업은 조업 시 필요한 어망의 위치 및 상태, 어군, 기상 등 다양한 정보를 수집·분석해 서비스하는 플랫폼을 개발해 효율적 조업과 생산활동이 가능하게 하는 것이다. (주)비온시이노베이터 외 3개 기업이 참여한다.

오창렬 진흥원장은 "앞으로 각각의 SW제품이 개발되어 상용화되면, 도내 해당업계의 작업능률향상과 생산비용 절감, 매출증대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제품개발과 사업화가 성공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이나라 기자          이나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사장 발행·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이두헌 / 이사&기획실장:김경석 / 논설실장:정정룡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