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8.16(목) 19:52
닫기
전남대 제22회 용봉학술상 수상자

임원빈·이혜진·이상호 교수 선정

2018년 06월 14일(목) 20:26
전남대는 제22회 용봉학술상에 임원빈 신소재공학부 교수, 이혜진 심리학과 교수, 이상호 경제학부 교수 3명을 선정하고 시상했다고 14일 밝혔다.

용봉학술상은 교원의 연구의욕을 고취하고, 대학 연구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 1997년 제정됐다.

임원빈 교수는 발광세라믹스 및 에너지 재료에 대한 왕성한 연구 활동로 지금까지 무려 107편의 SCI 논문을 출판했다., 미국 특허 3건, 국내 특허 16건의 고유 기술을 가지고 있는 등 세라믹스 합성과 응용에 대한 선도적인 연구를 수행하고 있는 점이 높이 평가됐다. 특히, 최근 고온에서도 빛이 줄지 않는 형광체인 '자가치유 형광체'를 세계 최초로 개발해, '네이쳐 머터리얼스'에 교신저자로 논문을 발표하기도 했다.

이혜진 교수는 국내외 학술지 논문발표, 한국연구재단 연구비 수주, 전남대 임상심리 Lab운영 등 활발한 연구 활동을 통해 대학 연구 경쟁력 향상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이교수는 우울증이나 불안장애와 같은 정신질환 기전의 정서조절에 대한 다수의 실험연구를 발표하기도 했다.

이상호 교수는 국내외 학술지 논문발표 및 해외 학술네트워크를 통해 전세계 20여명의 연구자와 공동연구를 통해 대학 연구력 향상에 크게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특히 KCI급 국내논문 44편, SSCI급 국제논문 38편 등 모두 112편의 연구논문 발간과, 학술도서 11권을 출간했으며, 세계 경제학 논문순위(RePEc 랭킹)가 국내 연구자 50위, 최근 10년간 실적 순위 35위에 올랐다.
/황애란 기자          황애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편집인:김선남 / 논설실장:정정룡 / 편집국장:이두헌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