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6.17(월) 19:15
닫기
20년만에 소년 살해범 검거

DNA 추적…스페인서 압송

2018년 08월 27일(월) 19:27
1998년 네덜란드를 떠들썩하게 만든 11세 소년 살인 사건의 용의자가 20년 만에 붙잡혔다. 첨단 과학수사 기법의 하나인 'DNA 추적' 덕분에 가능했다.

이 사건의 용의자인 요스 브레흐(55)가 26일(현지시간) 스페인에서 현지 경찰에 붙잡혀 네덜란드 송환을 앞두고 있다고 영국 일간 가디언, AFP 통신 등 외신들이 27일 보도했다. 브레흐는 1998년 8월 네덜란드 남부 림뷔르흐 주의 한 자연보호구역에서 열린 청소년 여름캠프에 참가한 닉키 베르스타펜(당시 11세)을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정정용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