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시 오늘 문화산업 기업 투자유치 협약

본사 이전 등 5곳 155억 규모…일자리 확대 기대

2018년 09월 13일(목) 19:49
광주시는 14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국내 문화산업 투자의향 5개 기업과 총 155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문화산업분야 투자유치협약은 올해 처음으로, 수도권 애니메이션과 모바일게임 기업 3곳, 관내 문화산업 기업 2곳이 문화산업투자진흥지구에 입주해 2020년까지 203명의 고용창출을 이뤄내는 등 지역 문화산업을 발전시키는 견인차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협약식에는 EBS에서 방영되고 있는 '엄마 까투리', '출동! 슈퍼윙스', '시계마을 터키톡' 등 애니메이션 제작업체인 ㈜퍼니플럭스의 광주지사 설립과 투자계획 등이 포함돼 지역 애니메이션 업계의 역량과 기술을 한층 끌어 올릴 것으로 전망된다.

또 서울의 모바일게임 업체가 광주로 본사를 이전해 투자와 고용창출을 할 계획이어서 향후 지속적인 수도권 게임·애니메이션 기업의 광주 유치와 지역의 문화분야 일자리 확대에도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신현대 광주시 문화산업과장은 "광주는 아시아문화중심도시로서의 강점과 혜택이 있어 최근 수도권 문화콘텐츠 관련 기업들이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연말에 수도권에서 투자유치설명회를 열어 국내 대표 문화산업 기업이 광주에 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는 이날 협약식에 이어 수도권 등 관내외 30여개 문화산업기업 100여명이 참석하는 문화산업 투자유치 설명회를 열어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사업과 문화산업투자조합, 투자진흥지구 운영 등 인센티브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강성수 기자         강성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