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1.15(목) 18:56
닫기
윤영일, 정인화, 권은희 의원 ‘국회의원 아름다운 말 선플상’
2018년 11월 08일(목) 19:33
민주평화당 윤영일 의원(해남·완도·진도)과 정인화 의원(광양·곡성·구례), 바른미래당 권은희 의원(광주 광산을)이 지난 7일‘2018 국회의원 아름다운 말 선플상’을 각각 수상했다.

이 상은 전국 청소년 선플SNS기자단이 선정해 아름답고 품위있는 말로 의정활동을 한 국회의원에게 수여하는 것으로 올해 6회째다. 시상식은 (재)선플재단 선플운동본부(이사장 민병철 한양대 특훈교수) 주관으로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렸다.

이 상은 고등학생 및 대학생 297명으로 구성된 청소년 기자단이 올 8월부터 2개월간 국회 회의록 시스템에 수록된 지난 1년간 본회의와 상임위 에서 발언했던 내용들을 분석해 수상자를 선정했다.

윤영일 의원은 그동안 국정감사와 상임위 및 각종 회의에서 품위 있는 말과 정치 논리를 바탕으로 자기 목소리를 내왔다.

윤 의원은 “아름다운 말을 사용하는 국회의원으로 선정돼 기쁘고, 특히 우리 정치를 이끌어 갈 청소년과 대학생들이 뽑아준데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의정활동을 통해 상대를 배려하는 정치문화 조성에 더욱 힘쓰고 품격 있는 언어를 사용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인화 의원은 지난해에도 ‘국회를 빛낸 바른 언어상’을 수상 하는 등 바른 언어 사용으로 동료 의원들의 귀감이 되어 왔다.

정 의원은 “국민의 대변자로서 항상 말과 행동에 지나침이 없도록 해야 한다는 다짐을 늘 새기고 있다”며 “청소년들이 선정한 ‘선플상’의 수상은 큰 영애이자 보람으로, 앞으로도 올바른 언어사용과 마음 가짐을 통해 모범적인 의정활동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권은희 의원은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갈 주역들의 선정으로 수상자가 된 것이 무엇보다도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선플상의 의미를 되새기며 아름다운 언어를 사용하는 의정활동으로 모범이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강병운 기자         강병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정정용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